사업소개

대한민국청소년영화제

하고싶습니다. 엉덩이
동상 (고등부)
하고싶습니다. 엉덩이
감독 : 김수현
기획의도 어른들의 ‘성숙’됐다고 말하는 시선에 대한 잣대와 그 잣대로 인해 본래의 순수함을 잃고 억압받는 청소년들을 보면서 아쉽고 답답했다. 이러한 잣대에 대한 억압에 대항하여 확실하지 않게 정형화된 기준에 옳고 그름을 따지기보다 청소년, 우리기에 할 수 있는 특별하고 순수한 위로를 담아내고 싶었다.
줄거리 엉덩이를 두드려 주며 우정을 쌓아가던 초아와 원근은 중학교 입학식 날에 처음으로 시선 앞에 서게 된다.